모리사와코리아가 폰트에 대해 설명합니다 - 폰트 용어, 폰트 기술용어, 용어집, font glossary

폰트 용어집

제품 구입시나 실제로 사용할 때 알아두면 유용한 글꼴에 관련된 다양한 내용을 정리한 용어집입니다.
알고 있는 듯 하면서도 의외로 모르는 글꼴에 관련된 내용들을 정리하였습니다.

1. 폰트의 구조

A. 서체 (Typeface)

글자의 형태를 의미하는 단어로 일정한 격식이나 양식으로 써 놓은 글자의 모양을 말한다. 예를 들어, 한자에는 해서, 행서, 초서, 예서, 전서 그리고 한글에는 명조, 고딕, 궁체, 판본체 등의 서체류가 있으며, 각 개인 마다의 고유한 손글씨도 하나의 서체라 말할 수 있다.

B. 폰트 (Font)

활자 시대의 'found(주조하다)'에서 유래된 단어로 서체의 디자인과 크기가 유사한 한 벌의 문자집합을 말한다. 여기서 한 벌이란, 특정 문자로 조판을 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글자와 문장부호, 숫자 등을 의미한다. 현재는 일반적으로 디지털 폰트 파일을 의미하며, 컴퓨터의 운영체제나 소프트웨어에 탑재되어 텍스트를 스크린에 출력하거나 종이로 인쇄하는데 사용된다.

C. 글리프 (Glyph)

문자의 구체적인 모양이나 표현을 뜻하는 단어로, 폰트에서는 하나의 문자 또는 기호를 표현하기 위해 필요로 하는 데이터를 의미한다. 글리프 데이터는 크게 조판을 위한 매트릭스 정보와 서체를 표현하기 위한 윤곽선 정보로 구성되는 디자인 정보로, 문자의 뜻이나 의미, 소리 등은 포함하지 않는다.

2. 폰트의 종류

A. 트루타입 폰트

애플에서 개발하고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우 3.1에 채택하면서 세계적으로 널리 보급된 폰트 포맷이다. 하나의 파일로 화면 출력과 인쇄 출력을 동시에 할 수 있다는 장점때문에 여전히 대중적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오픈타입 폰트로 발전되었다. 트루타입 폰트는 2차 스플라인 곡선으로 서체의 윤곽선을 표현하기 때문에 3차 베지어 곡선으로 표현하는 오픈타입 폰트에 비해 점의 개수가 많아 오픈타입 폰트에 비해 폰트 파일의 크기가 큰 편이다.

트루타입 폰트는 힌팅 기술로 픽셀 수준으로 윤곽선을 제어할 수 있어 윈도우 상의 저해상도 화면에서 뛰어난 품질을 보여주기 때문에 화면용 폰트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하지만 힌팅 처리에 너무 많은 시간이 들고 고해상도 화면이 많아지면서 화면용 폰트로써의 활용도가 점차 줄어들고 있다.

B. 오픈타입 폰트

마이크로소프트와 어도비사가 합작하여 개발한 폰트 포맷으로 윈도우와 매킨토시에서 모두 사용이 가능하다. 오픈타입 폰트는 트루타입 기반과 포스트스크립트 기반으로 구분되는데, 트루타입 기반의 오픈타입 폰트는 파일 확장자로 .ttf를, 포스트스크립트 기반의 오픈타입 폰트는 .otf를 파일 확장자로 사용한다.

이 중 포스트스크립트 기반의 오픈타입 폰트는 3차 베지어 곡선으로 서체의 윤곽선을 표현하기 때문에 트루타입 기반의 오픈타입 폰트보다 파일의 크기가 작은 편이다. 또한 오픈타입 폰트는 다국어 혼용 등 고급 타이포그라피 환경에서 보다 뛰어난 조판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다양한 타이포그라피 기능을 제공한다.

C. 웹폰트

웹페이지에 표시되는 모든 문자는 이미지 혹은 텍스트로 구분된다. 이 중 이미지가 아닌 텍스트로 문자를 표현하는 경우, 디자이너는 텍스트에 적용할 폰트를 CSS에 지정한다. 하지만 방문자 시스템에 디자이너가 지정한 폰트가 설치되어 있지 않으면 웹브라우저가 시스템에 설치되어 있는 다른 폰트로 대치하여 텍스트를 표현하기 때문에 방문자마다 서로 다른 사용자 경험을 하게 된다.

웹폰트는 사이트에 접속한 방문자의 시스템에 자동으로 다운로딩 되어 해당 텍스트를 표현해주기 때문에 모든 방문자가 동일한 사용자 경험을 얻을 수 있게 한다. 현재 WOFF 포맷이 웹폰트 표준으로 채택되어 대부분의 브라우저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Internet Explorer 하위 버전과의 호환성을 위해 EOT 포맷을 사용하기도 한다.